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미셸 오바마 직접 김치 담가…만드는 법까지 소개

관련 이미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부인인 미셸 여사가 직접 담근 '김치'가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7일(현지시간) 에디 게이먼 코한이 운영하는 블로그 `오바마푸도라머(Obama Foodorama)'에는 미셸 여사가 담근 김치가 든 유리병이 선반에 나란히 진열돼 있다.

미셸 여사는 또 자신의 트위터에 "지난주에 우리는 정원에서 직접 기른 배추(Napa cabbage)를 뽑아 부엌에서 김치를 담갔다. 집에서 해보라"라는 글을 올렸다.

블로그에는 '직접 여러분의 김치를 만들어보라(Make Your Own Simple Kimchi)'라는 문구와 함께 김치를 만드는데 필요한 재료와 만드는 법까지 소개돼 있다.

미셸 여사가 김치를 직접 담갔다는 소식에 많은 네티즌들이 그녀의 `김치사랑'에 큰 관심을 보였다.

이 블로그에는 그동안 건강식단에 큰 관심을 기울여온 오바마 대통령 부부의 식단에 대한 내용이 많이 게재됐다.

특히 미셸 여사는 백악관에 채소 텃밭을 가꾸고 아동 비만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건강한 식단을 확산하는 데 노력해왔다.

지난해 9월 워싱턴DC 인근 버지니아주 센터빌의 한 공원에서 열린 한인 축제인 '코러스 축제(KORUS Festival)'에는 미셸 여사의 비서실장인 티나 첸이 참가해 "미셸 여사도 김치처럼 건강한 음식과 채소를 좋아한다"고 전하기도 했다.

(워싱턴=연합뉴스)
관련기사
2,435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