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정수장학회 이사진 사퇴 요청…"퇴진 거부"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후보가 정수장학회 이사진의 자진사퇴를 우회적으로 요구했습니다.

박 후보는 언론 인터뷰를 통해 "논란이 계속되면서 장학회와 이사진의 순수한 취지마저 훼손되고 있다"며 "이사진이 잘 판단해줬으면 하는 게 개인적 바람"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최필립 정수장학회 이사장은 "2014년 임기가 끝날 때까지 스스로 그만둘 생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박정희대통령 사후 5.16장학회에서 이름이 바뀐 정수장학회는 설립경위와 실소유주를 둘러싸고 의혹과 논란이 이어져 왔습니다. 
관련기사
740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