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납치됐다" 장난 전화 건 男에 경찰, 1천만 원대 소송

자신이 납치됐다며 112에 장난전화를 건 20대 남성에게 경찰이 1000만 원이 넘는 손해배상 소송을 냈습니다.

경기도 안양 경찰서는 21살 김모 씨의 허위 신고 때문에 경찰 50명이 수색에 나서면서 피해를 입었다며 김 씨에게 1300만 원을 청구하는 소송을 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순찰차 출동과 경찰관 시간외 수당 등에 경비와 정신적인 피해 보상까지 고려해서 청구 액수를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2,408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