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문재인 "노무현 재단 이사장, 사퇴한 이유는…"

관련 이미지 민주통합당 문재인 상임고문은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사퇴하는 배경에 대해 "탈 노무현이 아니라 재단에 누가 되지 않으려고 서울시장 출마 때 사퇴했던 전임 이사장의 선례에 따르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문 고문은 트위터를 통해 "노무현재단 이사장 사퇴 시기와 이유가 일부 언론 보도와 다르다"고 강조했습니다.

노무현재단은 지난 2009년 9월 창립총회에서 한명숙 전 총리를 초대 이사장으로 선출했지만, 한 전 총리는 2010년 4월 서울시장 선거에 출마하기 위해 이사장에서 사임했습니다.

문 고문은 지난 4월 총선 후보등록을 하며 사의를 표명했으나 재단에서 후임자를 찾지 못해 이사장직을 유지해왔습니다.

노무현재단은 오늘(24일) 오후 이사회를 열어 후임 이사장을 선출합니다.   
관련기사
26,342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