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北 "대남 특별행동 곧 개시, 특이한 수단으로…" 위협

관련 이미지 북한이 인민군 최고사령부 명의로 "혁명무력의 대남 특별행동이 곧 개시될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북한 인민군 최고사령부는 특별작전행동소조의 통고 형식을 통해, "이명박 정권에 대한 북한 군대와 인민의 분노가 하늘에 닿았다"며, "이명박 정권과 보수언론매체를 대상으로 특별행동이 이뤄질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북한은 "혁명무력의 특별행동이 3, 4분 또는 그보다 짧은 순간에 지금까지 있어본 적이 없는 특이한 수단과 방법으로 이뤄질 것"이라며, "모든 도발의 근원들을 초토화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은 문제가 되고 있는 보수언론매체로 동아일보와 KBS, MBC, YTN을 직접 거론했습니다.

북한이 특별작전행동소조라는 명의로 입장을 발표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우리 군당국은 "현재 북한군의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북한의 어떠한 도발에도 대비할 수 있도록 만반의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관련기사
114,611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