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영상] 이파니 "돈 벌기 위해 출산 후 한 달 만에 20kg 감량"

관련 이미지 방송인 이파니가 출산 후 한 달 만에 20kg을 감량해야만 했던 이유를 밝혔다.

22일 밤 방송된 SBS '스타부부쇼 자기야 시즌2'(이하 '자기야')에 이파니는 예비신랑 서성민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개그우먼 김지선이 출산 직후 3주 만에 방송에 복귀한 사연을 말하자 이파니가 "나 역시 출산한지 한 달 만에 화보촬영을 해야 했다"며 "한 달 동안 무려 20kg을 뺐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이파니는 "당시 돈을 벌어야 해서 화보 촬영 계약을 했는데 출산 때문에 몸이 불어있어서 어떻게든 살을 빼야만 했다"며 "한 달 동안 거의 먹지 않고 살을 뺐다"고 당시의 힘들었던 고충을 회상했다.

또한 이파니는 현재 열애중인 예비신랑 서성민과 결혼 후에도 "그동안 달려온 것이 있으니 일을 계속 하고 싶다"며 "나는 일 욕심이 있는데 서성민은 결혼 후 전업주부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자기야'에서 이파니는 뮤지컬배우 출신 서성민에게 프러포즈와 함께 받은 3캐럿 다이아몬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SBS 통합온라인뉴스센터 VJ=조한송)
관련기사
51,896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