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북한, 연평도 부근에 또 군사기지 건설

<8뉴스>

<앵커>

북한이 백령도 인근 지역에 대규모 해군기지를 건설한데 이어서 이번에는 연평도 부근에 또 군사 시설물을 짓고 있는 것이 확인됐습니다.

이한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북한 황해남도 강령군 일대 위성사진입니다. 

연평도에서 약 29km 떨어진 지점입니다.

북한군이 최근 짓고 있는 군사 시설물이 확인됐습니다.

미국 자유아시아방송은 지난해 7월 찍은 위성사진을 인용해 군사시설은 2만 1천 제곱미터 규모로 건물 세 개와 일부 도로가 완공된 상태라고 보도했습니다.

방송은 또 현재 바다쪽으로 부두 공사가 진행 중이며, 항구 시설은 철조망으로 둘러싸여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해 9월 찍힌 위성사진에는 평안남도 증산군 금산리의 공군시설도 찍혔습니다.

군 관계자는 위성사진 판독 결과 북한이 건설중인 군사시설이 맞지만 정확한 쓰임새는 파악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군 당국은 앞서 북한이 백령도와 50km이내 거리에 있는 황해남도 고암포 일대에 공기부양정 70여 척을 수용할 수 있는 대규모 해군기지를 건설하고 있는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영상편집 : 김종우)

관련기사
947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